Home 소통마당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게시글 검색
[모노리서치]비선실세 논란으로 박대통령 지지율 44.9%로 하락
상생과통일 포럼 조회수:934
2014-12-02 18:39:00

 여론조사전문기관 <모노리서치>가 지난달 30일부터 지난 1일까지 박근혜 대통령 국정운영 지지율을 조사한 결과 보름전보다 2.2% 포인트 떨어진 44.9%를 기록했다고 2일 밝혔다.

박 대통령 국정운영 평가조사에서 ‘잘함’이 44.9%(대체로 잘함 26.6%, 매우 잘함 18.3%), ‘잘못함’이 49.3%(매우 못함 30.4%, 대체로 못함 18.9%)의 응답률이 나왔다. ‘잘 모름’은 5.8%였다. 이는 직전 조사(지난달 17~18일) ‘잘함’ 47.1%, ‘잘못함’ 46.5%와 비교할 때 긍정 평가는 2.2%포인트 떨어지고 부정평가는 2.8%포인트 오르면서 대통령 국정운영 부정평가는 이번 조사에서 박 대통령 지지율을 앞질렀다.

이번 조사에서 부정 평가는 전라권(63.5%)과 충청권(57.2%), 30대(69.4%)와 40대(61.5%), 학생(68.9%)과 사무/관리직(68.4%)에서, 긍정평가는 경북권(68.2%)과 경남권(48.2%), 60대 이상(73.1%)과 50대(55.9%), 전업주부(57.4%)와 기타/무직(52.2%)에서 응답률이 높았다. 정당지지도별로는 새누리당 지지 응답자들이 ‘잘함’ 75.0%, ‘잘못함’ 21.4%, 새정치민주연합 지지 응답자들이 ‘잘못함’ 86.7%, ‘잘함’ 9.9%의 응답률을 나타냈다.

모노리서치 이재환 선임연구원은 “각종 증세 논란으로 하반기 대통령 국정운영 긍정평가가 하락세를 보이던 상황에서 청와대 비선실세 논란 등이 추가 하락의 이유가 된 것으로 보인다”며 “박근혜정부의 가장 큰 약점이라고 할 수 있는 인사문제이면서 진상을 확인하기 쉽지 않은 이슈여서 비선실세 논란은 향후에도 지지율에 상당한 영향력을 미칠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했다.

정당지지도는 직전 조사와 크게 다르지 않았지만 새정치민주연합 지지율이 오차범위 내에서 소폭 올랐다. 정당지지도는 새누리당 43.6%, 새정치민주연합 17.2%, 정의당 2.4%, 통합진보당 1.2% 순이었다. 기타 정당은 3.7%, 지지정당 없음은 31.9%였다.

직전 조사와 비교할 때 새누리당(직전 조사 42.9%)은 0.7% 포인트 올라 거의 변화가 없었고 새정치민주연합(15.9%)은 1.3% 포인트 올랐다. 정의당(4.2%)은 1.8% 포인트, 통합진보당(2.3%)은 1.1% 포인트 떨어졌다. 무당 층(32.1%)은 0.2% 포인트 하락했다.

이번 조사의 유효 표본은 전국 19세 이상 남녀 1,000명이며 일반전화 RDD방식으로 성별, 연령별, 지역별 유권자에 기반한 비례할당 후 무작위 방식으로 표본을 추출, 유권자 구성비에 기초한 가중치기법을 적용했다. 응답률은 4.7%,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09%p이다.

SNS 공유 Cyworld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