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정보마당 Current Issue

Current Issue

게시글 검색
[2020 국감] 금융지주회장 ‘셀프연임’에 은성수 “주주·이사회 감시” vs 윤석헌 “규제 필요”
상생과통일 포럼 조회수:37
2020-10-24 13:49:00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왼쪽 두번째)과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23일 국회 정무위원회 종합감사에 출석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왼쪽 두번째)과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23일 국회 정무위원회 종합감사에 출석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폴리뉴스 강민혜 기자] 금융지주회장의 ‘셀프 연임’ 문제를 두고 금융당국 수장들이 시각차를 드러냈다.

은성수 금융위원장은 23일 국회 정무위원회의 금융위원회·금융감독원 대상 종합 국정감사에서 “황제처럼 군림하는 금융지주 회장들의 폐해를 막기 위해 대책이 필요하다”는 강민국 국민의힘 의원의 지적에 “국민이 쳐다보고 있으니까 주주나 이사회 멤버들이 잘 감시하는 것이 맞는 방향”이라고 답했다.

은 위원장은 “정무위 의원들의 걱정이 있어 그런 것을 감안했으면 좋겠다는 말씀을 (금융지주 측에) 전하지만 누구는 되고, 누구는 안 되고 하는 것까지는 월권인 것 같아서 (개입을) 자제하고 있다”고 말했다.

반면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은 같은 지적에 “금융지주회장들이 셀프 연임하는 부분은 좀 더 강하게 규제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윤 원장은 “(금융지주 회장의) 책임과 권한이 비례하지 않는다는 지적에 공감한다”며 “(회장이) 임원후보추천위원회에 더는 참가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강조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