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정보마당 Current Issue

Current Issue

게시글 검색
[사회] '고달픈 한국인'…유급휴가일 24개국중 '최저'
상생과통일 포럼 조회수:807
2014-11-07 17:27:00

[사회] '고달픈 한국인'…유급휴가일 24개국중 '최저'
연합뉴스 기자2014.11.07 10:59:40

 

(연합뉴스) 우리나라 직장인들이 연간 사용한 유급휴가일수가 전세계 주요 24개국 가운데 가장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글로벌 온라인여행사 익스피디아가 세계 24개국 직장인 7천855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한 결과 한국의 연간 평균 유급휴가일수는 8.6일로 최저치를 기록했다고 7일 밝혔다.


조사가 이뤄진 나라는 미국(503명), 인도(500명), 영국(408명), 이탈리아(406명), 프랑스(402명), 스페인(401명), 호주(400명), 멕시코(400명), 브라질(400명), 한국(304명), 일본(302명) 등이다. 


 
직장인들이 유급휴가를 가장 많이 간 나라는 프랑스(30.7일)였고, 덴마크(28.6일), 독일(27.7일), 스페인(27.4일), 아랍에미리트(26.2일) 등이 뒤를 이었다.


반면 우리나라 다음으로 직장인의 사용 유급휴가일수가 적은 나라는 말레이시아 10.7일, 태국 12.1일, 멕시코 13.6일, 미국 13.8일 등이었다. 


유급휴가를 모두 사용하지 못한 직장인 비율도 우리나라가 가장 높았다.


한국 직장인 가운데 유급휴가를 전부 쓰지 못하는 비율은 61%에 달했다.


그다음이 일본 60%, 인도 52%, 오스트리아 51%, 싱가포르 47%, 스웨덴 46%, 말레이시아 44%, 태국 44%, 뉴질랜드 43%, 호주 37% 등의 순이다.


우리나라 직장인들이 유급휴가를 모두 사용하지 못하는 이유로는 업무일정(41%)을 가장 많이 꼽았으며, 10명중 6.3명은 업무때문에 휴가를 미루거나 취소한 적이 있다고 답변했다. 그 비율은 뉴질랜드(32%)의 2배가량 됐다. 


우리나라 직장인의 일주일 평균 근무시간은 45.1시간으로 집계됐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