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정보마당 Current Issue

Current Issue

게시글 검색
[정치] 여야 양당 김문수·원혜영 혁신위원장, '국회의원 공천때 완전국민경선 공동 추친'
hollyhock 조회수:755
2014-10-10 15:53:02

여야 혁신위원장들이 국회의원 후보 공천 때 완전국민경선(오픈프라이머리)을 실시하는 방법을 공동 추진키로 했다.

김문수 새누리당 보수혁신특별위원장과 원혜영 새정치민주연합 정치혁신실천위원장은 지난 5일 ‘조선일보’가 주선한 대담에서 '보스 공천' '당권파의 자의적 공천'의 문제점 등을 지적하며 이 같은 방안에 합의했다.

이들은 상대 정당 지지자가 후보 경선에 참여해 약체 후보를 선택하는 '역(逆)선택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 완전국민경선은 여야가 같은 날 치러야 하며,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경선을 관리하도록 하자는 데도 의견이 일치했다.

하지만 오픈프라이머리가 국민에게 공천권을 돌려준다는 명분으로 포장됐지만 실제로는 현역들의 기득권을 보장해 국회를 ‘고인 물’로 만드는 결과를 낳을 수 있다는 비판여론도 만만치 않다.

여당의 한 초선 의원은 “오픈프라이머리 제도를 도입할 경우, 현역들에게 압도적으로 유리하게 작용해 정치신인들이나 외부 인재들을 영입하는 데 장애물로 작용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