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정보마당 Current Issue

Current Issue

게시글 검색
현대건설, 2700억 규모 싱가포르 매립공사 2건 수주
상생과통일 포럼 조회수:602
2017-06-21 15:25:00

현대건설이 최근 싱가포르에서 2건의 해상 매립공사를 잇달아 수주하는 성과를 올렸다. 

현대건설은 싱가포르에서 미화 1억6200만 달러(1840억 원) 규모의 ‘투아스 지역 서부 매립공사’와 미화 7400만 달러(840억 원) 규모의 ‘창이 지역 동부 매립공사’를 수주했다고 21일 밝혔다. 

투아스 지역 서부 매립공사는 싱가포르 주롱타운공사(JTC)가 발주한 해상 매립공사다. 싱가포르 투아스 서측 해안을 매립하고 안벽을 조성하는 공사다. 공기는 올해 7월중 착공해 향후 57개월간 진행될 예정이다. 

창이 지역 동부 매립공사는 싱가포르 공공주택청(HDB)이 발주했다. 창이공항 확장과 관련 도로 이설을 위해 창이공항 남동쪽 부지를 매립하는 공사다. 공기는 24개월이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이번 수주는 싱가포르의 국가 주요 인프라 사업을 관장하는 두 발주처가 현대건설의 뛰어난 수행 능력과 기술력을 신뢰하고 있다는 것을 증명한 것”이라며 “향후 싱가포르에서 꾸준히 발주될 것으로 전망되는 인프라 및 건축 공사 등의 수주경쟁에서 유리한 고지를 선점 할 것”이라고 밝혔다. 

현대건설은 지난 1981년 풀라우 테콩 매립공사를 시작으로 싱가포르에 진출한 이래 현재까지 싱가포르 국토의 6%에 해당하는 부지를 성공적으로 매립했다. 또 총 55건, 98억 달러에 달하는 공사를 성공적으로 완공했다. 

현대건설은 현재 싱가포르에서 인프라 및 건축 공사 총 10개 현장, 36억 달러 규모의 공사를 수행하고 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