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정보마당 Current Issue

Current Issue

게시글 검색
[경제]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 늦어도 13일까지 사재 400억 출연
상생과통일 포럼 조회수:398
2016-09-09 18:59:31
[폴리뉴스 박효길 기자] 한진해운 법정관리로 인한 물류대란 해결을 위해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이 약속한 400억 원 사재출연이 곧 집행된다.
 
한진그룹은 9일 조양호 회장의 400억 원 사재출연에 대해 금융기관에 ㈜한진 및 한진칼 주식을 담보로 대출 절차를 밟고 있으며 이에 따라 늦어도 오는 13일까지는 400억 원이 실제 집행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한진그룹은 600억 원 지원에 대해 사안의 긴급성과 중요성을 감안하여 600억 원 선집행 후 해외터미널(롱비치 터미널 등) 지분 및 대여금 채권을 담보로 취득하는 방식으로 대한항공 이사회에 지난 8일 안건을 상정한 바 있다.
 
8일과 9일 양일간에 걸쳐 해당 안건에 대한 심도 깊은 논의를 진행했으나, 전문가로 구성된 사외이사진은 법정관리에 들어간 기업의 담보 취득이 불확실하다는 점 및 배임으로 인한 법적 문제로 인해 먼저 담보를 취득하고 난 후 600억 원을 집행하자는 안을 고수해, 결론에 이르지 못했다.
 
이에 따라 한진그룹은 10일 오전 이사회를 다시 개최할 예정이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