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활동마당 회원동정

회원동정

게시글 검색
염태영 수원시장, 메르스 백서 '일성록' 제작한다
상생과통일 포럼 조회수:1221
2015-07-22 15:18:00

 

수원시는 지난 5월 국내 감염 발생이 시작된 중동호흡기증후군(이하 메르스)와 관련해 종식이 임박함에 따라 시의 메르스 감염과 극복 전 과정을 담은 백서인 ‘메르스 일성록’을 제작 발간한다.
  
일성록(日省錄)은 조선조 왕의 일기로써, 1760년(영조) 1월부터 정조대왕을 거쳐 1910년(순종) 8월까지 151년간의 국정에 관한 제반 사항들이 기록돼 있다.

 

특히 일성록 중 정조 12년 도성에 창궐한 역병과 이에 대한 치료, 병민의 관리에 대해 상세히 기록돼 있다.

시가 제작하는 백서 내용으로는 메르스 일반현황에서부터, 대책본부 운영, 모니터링 대상자 관리, 방역활동 등 수원시의 노력과, 메르스 전용 홈페이지 운영, 확진자 정보공개, 모니터링대상자 능동감시 1주 연장 등 메르스에 대한 시의 선제적 대응과 시민과의 소통, 향후 감염병 대응을 위한 개선사항 등을 수록할 계획이다. 
  
수원시 메르스 백서 제작 관계자는 “백서를 제작하는 목적은 앞으로 이와 유사한 질병이 방생하였을 때 보다 체계적, 효율적으로 대처하기 위함인 만큼, 시의 메르스 대처과정과 미흡했던 부분, 개선과제 등 감염병 관리 지침서가 될 수 있도록 제작에 만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수원시의 메르스 발생은 6월 5일 첫 번째 확진자 발생을 시작으로 총 5명의 수원시민 확진자가 발생했으나 현재는 모두 완쾌돼 일상생활로 복귀했으며 지난 7월 20일 현재 모니터링 대상자는 능동감시 2명으로, 24일 까지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25일 모든 상황을 종료할 예정이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