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활동마당 회원동정

회원동정

게시글 검색
조해진 의원, 새누리당 수석 원내부대표 임명
상생과통일 포럼 조회수:1195
2015-02-04 15:41:00
당지도부 '비박계' 장악…친박계 소외감 커질듯

(서울=연합뉴스) 김병수 김연정 기자 = 새누리당 유승민 원내대표는 4일 원내수석부대표에 당내에서 '친이계(친이명박계)'로 분류되는 재선의 조해진(52.경남 밀양 창녕) 의원을 내정했다. 

이명박 전 대통령이 서울시장 재임 시절 정무비서관을 지낸 조 의원은 17대 대통령 당선인 부대변인. 한나라당 대변인, 새누리당 정책위부의장 등을 지낸 당내 친이계 핵심인사로 꼽힌다. 

특히 조 의원은 현정부 출범 이후 감사원의 4대강 감사 결과를 놓고 전·현직 정부가 충돌하는 양상을 보일 때 앞장서서 이 전 대통령의 입장을 대변해왔다.

유 원내대표측은 조 원내수석부대표 내정에 대해 "일을 잘하고 원내대표단과 소통이 잘 되는 게 계파보다 더 중요하다고 판단했고, 사감으로 공무를 할 분은 아니라는 확신했기 때문"이라고 그 배경을 설명했다. 

이에 따라 새누리당 지도부는 김무성 대표, 유승민 원내대표, 원유철 정책위의장, 조해진 원내수석부대표 등 모두 '비박계'로 채워지게 됐으며 '친박계(친박근혜계)'의 당직 소외감은 더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  

top